English 日本语 한국어 中文  
장쑤 여자 소프트볼, 전국체전 타이틀 보유
 

 9월2일 저녁에 끝난 13차 전국체전 여자 소프트볼 결선에서 장쑤대표팀이 6:1로 랴오닝대표팀을 이겨서 타이틀을 보유했다.

 2002년, 장쑤 여자 소프트볼 대표팀은 처음으로 팀을 구성해서 경기에 참가했다. 다른 성보다 장쑤 여자 소프트볼팀은 늦게 구성되고 훈련 장소, 기구, 인원이 없는 국면에 처했다.

 2013년, 장쑤성체육국, 창저우시체육국과 난징공업대학교가 합작한 성, 시, 학교 연합체제의 설립에 따라 장쑤 여자 소프트볼팀은 12차 전국체전에서 우승했고 중국 소프트볼계에서 공인하는 강팀이 되었다. 2014~2017년, 장쑤팀은 챔피언스리그, 청년대회, 선수권대회와 같은 중요한 경기의 우승을 독점했으며 4년 연속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

 이번에 장쑤 여자 소프트볼팀에는 창저우에서 온 선수가 3명이 있다. 그들은 각각 투수 장제찬, 우익수 민주, 류옌민이다.


 
常州市인민정부 常州市정보화판공실 주관
常州市외사판공실 常州市정보센터 맡아함